나이에 따른 아이의 자율성

24 10월, 2020
발달 단계와 개인적인 성숙 과정에 따라, 자녀의 자율성 문제를 현명하게 관리하는 방법을 알아보자.

오늘은 나이에 따른 자녀의 자율성 문제를 살펴보려고 한다. 여러 부모가 자녀의 자율성에 대한 많은 의문을 가지고 있다. 아이가 아직 어린데도 혼자 밖으로 나가도 괜찮을까? 언제쯤이면 어른과 동행하지 않고 혼자 걸어서 등교할 수 있을까? 간단한 심부름을 시키거나 가게에서 물건을 사달라고 해도 괜찮을까?

의문이 드는 것은 지극히 정상이다. 특히 요즘에는 많은 부모들이 부정적인 뉴스를 자주 접하게 되어 어른의 감독 없이 아이가 외출하는 것을 두려워한다. 하지만 나쁜 소식에 흔들린 나머지 발달 단계에 따른 적절한 자율성을 제한해서는 안 된다.

인간의 발달 단계

아동의 발달 단계를 확립하기 위해, 자신의 자녀를 관찰하여 이 현상에 대해 연구한 유명한 심리학자인 장 피아제에 의지할 수 있다.

아이가 발달의 초기 3단계인 만 0~2세, 3~7세, 8~10세일 때는 절대 혼자 외출해서는 안 된다.

하지만 만 11~12세가 되면 사춘기와 청소년기에 접어들면서 자신의 기준을 보여주고, 자율성, 존중 또는 자유로운 개인적 선택에 대한 욕구를 나타낸다.

나이에 따른 자녀의 자주성

이 나이부터 아이는 더 많은 자율성과 행동이나 사고의 자유를 요구하게 된다. 사춘기와 청소년기가 되면 아이는 이미 자신만의 의사 결정 능력을 갖춘 자주적인 사람이다. 하지만 여전히 가족에게 의존한다.

다양한 요인에 따른 자녀의 자율성

자녀에게 자유를 줄 때 고려해야 할 주된 요소 중 하나는 분명 나이이다. 다시 말해, 아이의 발달 단계에 따라 어느 정도 감독할 수 있다.

하지만 고려해야 할 점이 나이만 있는 것은 아니다. 이는 ‘Vidas en Positivo’의 창설자이자 심리학자인 애나 아센시오가 설명하는 바이다.

나이와 아이의 자율성

물론 보통 만 10세 미만의 자녀는 장거리를 혼자 외출하거나 어른과 동행하지 않고 등교하지 않을 것이다. 이미 관련된 요인과 아동기에서 청소년기로 변화하는 과정에서 중요한 순간을 확인했다.

예를 들어 만 12~13세의 아동은 성숙도에 따라 혼자 등교할 수 있다. 만 13세나 14세가 되면 친구를 만나거나 영화를 보러 가거나 외식을 할 수도 있다. 만 16세부터 10대 자녀는 어른의 감독 없이 여행을 하거나 밤에 외출하는 것을 요구할 것이다. 귀가 시간과 일정에 동의하는 것이 중요하다.

자녀의 자율성 관련 고려 사항

자녀에게 자유를 주려면 다른 요인을 고려해야 한다. 유의해야 할 가장 중요한 점은 다음과 같다.

  • 지리적 요인: 물론 예를 들어 교통 관련 위험이 적은 소도시, 교외 또는 주거 지역에서는 아이가 대도시의 중심 지역에 사는 아이보다 더 많은 자유를 누릴 수 있다.
나이에 따른 자녀의 자주성

  • 성숙도: 모든 아이가 같은 속도로 성숙해지지는 않는다. 따라서 부모가 자녀를 관찰하고 언제쯤이면 어느 정도 자주적으로 행동할 준비가 되는지를 결정해야 한다. 이는 특히 돈을 관리하고, 대중교통을 이용하며, 소형 오토바이를 운전할 수 있는 것과 같은 만 14~15세부터 매우 중요하다.
  • 점진적인 과정: 아이에게 자유를 주는 과정은 자녀의 성숙 및 발달과 함께 진행되는 것이 좋다. 아이를 집 밖으로 나가지 못하게 하거나, 하루 내내 밖에서 시간을 보내도록 두어서는 안 된다. 자녀는 자신이 책임감 있는 사람이라는 것을 보여 주고, 매일 자율성을 얻어야 한다.
  • 자신감: 만 10~11세가 되면 아이는 자신감이 생긴다. 성숙 과정 동안 아이와 동행해야 하며 조금씩 자신감을 느낄 수 있도록 하면서 스스로 개발할 수 있는 도구의 습득을 허용하고 촉진해야 한다.
  • 소통: 자녀와 터놓고 이야기할 수 있는 신뢰의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 부모의 의견을 강요하지 않고 아이의 문제에 관심을 가지면 아이가 변화하는 과정에 함께할 수 있다.
  • 학부모 간의 협조: 학부모는 일반적으로 서로를 알고 있다. 따라서 자녀가 친구들과 외출을 할 때면 다른 보호자나 성인과 대화하여 아이의 사생활을 침해하지 않고 자녀와 조치에 동의하는 것이 좋다.
  • 모범 보이기: 아이에게 모범을 보이는 것이 중요하다. 부모는 자녀에게 귀감이 되는 사람이다.

자녀의 자유는 어릴 때부터 시작된다. 이 세상에 태어나 성장하면서 더 큰 자율성을 요구할 것이다. 이러한 여정에 자녀와 동행하면서 각 단계를 즐기는 것이 중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