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전 실어증을 가진 아이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

부전 실어증을 앓고 있는 아동에 대해 꼭 알아야 할 것들이 무엇인지 알아보자.
부전 실어증을 가진 아이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

마지막 업데이트: 16 6월, 2021

부전 실어증을 앓는 아이들은 기본적으로 언어 사용에 어려움을 느낀다. 이 질병의 가장 큰 특징은 말하기 또는 이해 능력이 또래 아이들보다 눈에 띄게 부족한 것이다. 또한, 대답하지 않거나 눈을 마주 보지 않는 등의 회피성 행동, 매우 한정적인 단어 또는 간단한 제스쳐를 통한 의사소통 등이 포함되어 있다.

부전 실어증을 가진 아이들은 때로 약간의 지적 장애를 함께 보이기도 한다. 하지만 언제나 두 가지 증상이 동반되는 것은 아니다. 지적 장애가 부전 실어증 그 자체의 직접적 또는 간접적 부산물일 수도 있다.

이 경우 치료가 늦어지면 의사소통 능력 발달이 지연되고 그로 인해 지적인 논리적 이해 능력이 발달하지 못할 수 있다. 또는 약간의 지적 장애가 부전 실어증이 생긴 이후부터 나타나는 경우도 있다.

부전 실어증 유형

표현성 실어증

표현성 실어증은 지적 능력이 정상 범주 안에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시력 또는 청력 장애와 연관이 있는 것도 아니다.

표현성 실어증을 앓는 아이들의 경우 단어의 소리를 따라 하는 능력이 부족하다. 또한, 이해력이 제한되고 단어 능력이 매우 부족하거나 심지어 의미 없는 단어를 구사하게 될 수도 있다.

표현성 실어증은 사실 운동 장애다. 달리 말하자면 단어의 소리를 따라 하는 데 이해력이 아닌 다른 근본적인 문제가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 유형의 실어증을 가진 아이들은 기본적인 지시 사항을 보통 잘 이해할 수 있다.

감각적 실어증

이 유형의 실어증을 앓는 아이들은 아이큐가 낮은 것이 보통이다. 일반적으로 약간의 지적 장애를 가지고 있거나 또는 정상적인 지능을 가지고 있는 경우도 있다. 감각적 실어증은 다른 경증의 청각 장애를 동반할 수 있다.

감각적 실어증은 원래 감각 기관과 좀 더 깊은 연관을 맺고 있다. 그리고 환경의 자극을 이해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다. 따라서 비정상적인 문법 구조를 가진 언어를 사용한다고 해석되는 경우가 많다. 예를 들어, 아동이 잘못된 시제의 동사 또는 의사소통에 논리적 연관성이 없는 단어를 사용할 수 있다.

혼합형 실어증

혼합형은 표현성과 감각적 증상을 모두 다 가지고 있는 경우이다.

부전 실어증을 가진 아이들의 특이한 징후학

  • 불안 장애
  • 눈에 띄게 불안정한 함축성을 가지고 있는 사회적 행동
  • 또래보다  부족한 사고와 언어
  • 추상적, 포괄적 논리 능력 부족
  • 향정신성 질병
  • 학습 문제
  • 기억력 문제
  • 사회적 고립
  • 낮은 자존감

앞서 언급한 증상의 심각성은 개인에 따라 다를 수 있다. 하지만 시기 적절하게 임상 치료를 받는다면 이 모든 증상은 완벽하게 치유될 수 있다.

일단 실어증은 의사소통 및 언어 이해와 관련 있는 능력에만 영향을 미친다. 따라서 처음 해당 증상을 보였을 때 바로 치료를 하지 않는 경우 읽기 및 쓰기 능력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부전 실어증을 앓게 되는 원인

실어증과 달리 부전 실어증을 유발하는 임상적 촉발제는 없다. 실어증은 부전 실어증과 유사하지만, 질병 또는 두뇌 타박상과 같은 부상이나 그 외 파악 가능한 원인이 있다.

부전 실어증을 치료하는 방법

부전 실어증을 치료하는 방법에는 말하기 치료사와 함께 재활 훈련을 하는 것이 포함된다. 치료사는 아동이 부전 실어증으로 인해 받아들 수 없는 자극에 익숙해지도록 도와준다.

부전 실어증을 가진 아이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

재활 과정에는 청각, 몸동작, 구강, 안면 전부를 활용하는 다양한 훈련들이 있다. 연습은 재활이 어떻게 진행되느냐에 따라 개별적 또는 역동적으로 병합해서 이루어진다. 이러한 훈련을 통해 아이는 타인의 언어를 파악, 이해, 반응할 수 있는 기본적 수준을 갖추게 된다.

자극 단계가 완료되면 재활은 지도 단계로 마무리된다.

지도 단계에서 치료사는 그림이나 글을 사용해서 아동에게 의미론, 구문론, 형태학적 능력을 훈련시킨다. 그러면 아동은 언어를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고 좀 더 좋은 의사소통을 할 수 있게 된다. 

부전 실어증과 유사한 증상

부전 실어증을 파악하는 데 있어서 가장 큰 문제는 자폐증, 인지 장애, 선택적 함구증, 아스퍼거 증후군 등과 같은 증상과 구분하기가 어렵다는 것이다.

하지만 병원에 데리고 가면 어떤 증상인지 정확하게 파악하는 것은 어렵지 않다. 이러한 신경 증상은 매우 개별적이고 쉽게 확인할 수 있는 특징들을 가지고 있다. 따라서 전문가들은 상대적으로 쉽게 아동의 부전 실어증을 확인할 수 있다.

조기 진단의 중요성

부전 실어증은 영구적인 학습 문제를 유발하고 인지 능력 상실을 두드러지게 할 수 있다. 따라서 경증 또는 거의 감지할 수 없는 수준의 인지 지체가 치료 시기를 놓치는 경우 훨씬 더 심각한 장애로 발전할 수 있다. 말하기 치료의 효과는 문제를 얼마나 빨리 파악하고 치료를 시작하느냐에 따라 매우 다르게 나타날 수 있다.

It might interest you...
아직 말문이 트이지 않은 아기, 언제까지 괜찮을까?
당신은 엄마입니다읽어보세요 당신은 엄마입니다
아직 말문이 트이지 않은 아기, 언제까지 괜찮을까?

"아이가 아직 말문이 트이지 않았어요. 겨우 단어 몇 개 말하는 정도에요. 벌써 2살이나 되었는데..."라며 걱정하는 부모들이 있다. 이런 상황에서 어떻게 해야 할까? 아직 말문이 트이지 않은 아이는 언제까지 괜찮은 걸까?



  • Aguilera Albesa, S., & Busto Crespo, O. (2012). Trastornos del lenguaje. Pediatría Integral.
  • Aguilera, S., & Botella, M. P. (2008). Trastorno específico del desarrollo del lenguaje. Boletín Servicio Vasco-Navarro Pediatría.
  • Lara, E. M. (2011). Trastorno Específico del Lenguaje (TEL). Universidad de Granada.
  • Warrington, E. K., & Mccarthy, R. (1983). Category specific access dysphasia. Brain. https://doi.org/10.1093/brain/106.4.8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