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의 생체 시계

· 2019년 3월 6일
여성의 생체 시계는 잠에서 깨고, 잠에 드는 것 이상을 책임지고 있다. 임신과도 관련이 있기 때문이다. 이 글에서 여성의 생체 시계를 둘러싼 흔하지만 근거 없는 믿음에 대해서 알아본다.

여성의 생체 시계에 관한 가장 흔한 믿음은,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아기를 갖고 싶은 욕망이 시작된다는 것이다. 하지만 여성이 선천적으로 아기를 원하도록 태어난다는 증거는 없다. 아기를 갖고 싶은 생물학적 이유가 없다.

여성의 생체 시계는 35세 이후의 여성의 생식력을 결정한다. 35세 이후에는 아기를 가질 능력이 줄어들기 시작한다.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난자의 수와 질이 떨어지기 때문에 점점 생식력이 줄어들기 시작한다.

여성의 셍체 시계

첫 번째로 알아야 할 것은 여성의 생식 나이는 첫 월경 주기에서 시작한다는 것이다. 이는 12세 경에 일반적으로 일어난다. 그래서 약 40년 후 마지막 주기까지 지속된다.

몇 가지 다른 이유로 해서, 여성의 생식력이 20, 30대에 떨어지기 시작한다. 생식력은 35세 이후에 현격하게 줄어든다.

임신의 확률은 30-40세 사이의 여성에게는 훨씬 낮다. 하지만, 여성의 생체 시계를 연장하는 요소들이 있다.

여성의 생체 시계

나이와 생식력 사이의 관계

사실은, 나이가 생색력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부인할 수는 없다. 사춘기 이후 여성의 생식력은 증가하다가 어느 정도 나이가 들어가면 임신하지 못할 위험이 커진다.

일반적으로, 여성은 이 나이와 생식력 사이의 연결에 관한 시간표를 따른다.

  • 20대 초-중반에 절정에 달한다. 그 후에는 생식력이 천천히 줄어들기 시작한다.
  • 35세쯤부터는 급격히 떨어지기 시작한다.
  • 월경 주기의 멈춤, 즉 폐경은 40-50세 사이에 일반적으로 일어난다.

폐경은 생식력의 끝을 나타내는데, 불임은 폐경 이전에 일어날 수도 있다.

35세 이상인 여성은 나이가 생색력과 크게 관련이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사실은, 아기를 가질 확률은 20 대부터 줄어들기 시작하여 40세를 고비로 급격히 줄어든다. 확실히 여성의 생식력에 또한 영향을 주는 요인들이 있다.

여성의 생체 시계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 임신 전의 여성의 건강 상태가 임신을 하고, 건강한 임신의 가능성에 영향을 미친다. 흡연, 음주, 체중 문제 등이 임신을 힘들게 만든다.
  • 반면에, 고혈압, 당뇨 같은 의학적 질병이 성공적인 임신에 영향을 미친다. 누군가가 이런 질병이 있다면, 가족력을 명심해야 한다.
  • 유전적인 요소 역시 난자 생산이 중단되는 시기에 영향을 미친다. 결과적으로, 여성은 폐경에 이르게 된다.
  • 여성의 전반적인 건강이 또한 임신의 가능성에 영향을 미친다. 통제할 수 있는 건강 위험 요소를 해결함으로써, 생식력을 연장할 수가 있다.
여성의 생체 시계

여성의 생체 시계에 대한 근거 없는 믿음은 그냥 그대로 믿음일 뿐임을 다시 한 번 상기시키고 싶다.

생체 시계가 “35세 이전에 임신해야 한다는 타이머”라는 가정은 그저 사회가 엄마가 되는 일과 여성의 생식력을 이해하는 한 방법일 뿐이라는 것이다. 준비가 되기 전에 엄마가 되라는 압력을 느낄 필요는 전혀 없다.

현재의 추세는 아이를 늦은 나이에 갖는 것이다. 40세 이상의 나이에 엄마가 되는 일이 늘어나고 있다. 일부는 자연적인 불임을 국복하게 도와주는 새로운 생식력 치료법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