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으로 인한 9가지 신체 변화

2019년 6월 19일
이러한 변화를 미리 알고 있으면 우리는 놀라지 않고, 그 과정을 더 잘 준비할 수 있다.

대부분 임산부는 임신 9개월 동안 겪는 신체 변화에 대해 매우 우려한다. 이 기간에 엄마의 몸은 자궁 안에서 자라나는 아기의 필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변화한다. 오늘 이 글에서는 임신으로 인한 신체 변화 방식에 대해 발견해 보는 시간을 갖도록 하자. 이러한 변화를 미리 알고 있으면 우리는 놀라지 않고, 그 과정을 더 잘 준비할 수 있다.

임신으로 인한 9가지 신체 변화

엄마의 몸은 아기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변화하며, 또한 출산의 최종 순간을 준비한다. 몸은 아기를 환영하기 위한 비축물을 축적하기 시작하지만, 이는 또한 신체의 여러 부분에서 불쾌감을 유발할 수도 있다.

임신 중 신체가 변화하는 가장 일반적인 방식은 다음과 같다.

1. 성적 욕구 증가

임신 9개월 동안 호르몬 수준에 일정 변화가 생기며 이는 성적 욕구를 증가시킨다. 그래서 성관계를 할 때 더 매력적으로 느끼게 되며 질액이 더 많아진 것을 눈치챌 수 있게 된다. 성생활 유지의 이점은 이 행위가 출산을 위한 준비를 하는 운동의 한 형태로 작용한다는 사실이다.

2. 호르몬 변화

임신 중 호르몬 변화는 난자 자체의 수정으로 시작된다. 에스트로겐의 증가는 소위 “입덧”이라고 불리는 끔찍한 증상을 유발한다.

반면 프로게스테론의 증가는 관절의 인대를 유연하게 하며, 프로락틴의 증가는 유선의 발달을 돕는다. 또 아래에서 설명할 hCG는 수정란의 생존을 담당한다.

3. 체중 증가

이는 임신 중 많은 변화 중에서도 가장 두드러지는 변화라고 할 수 있다. 매주 지날수록 배는 부풀어 오르고 체중은 12-16kg 가량 증가한다.

이러한 체중 증가는 임신 전 체중이나 먹는 습관, 또한 활동적이거나 정적인 생활 방식에 크게 영향을 받는다.

4. 유방 확대

임신으로 인한 신체 변화 방식의 첫 번째는 유방 크기와 과민증의 증가이다. 임신 몇 주가 지나면 임산부는 유륜이 어두워지는 것을 알아차릴 수 있다. 그리고 임신 4개월 이후면 유방은 초유라고 불리는 황색의 걸쭉한 모유를 분비할 수 있게 된다.

4. 유방 확대

5. 피부 변화

에스트로겐 및 프로게스테론과 같은 호르몬 생산량이 증가하면서 피부에 변화가 나타난다. 이 호르몬은 멜라닌(피부에 색깔을 주는 색소) 생산을 담당하므로 피부에 얼룩이 생길 수 있다.

게다가 체중이 증가하면서 피부가 늘어나고 탄력성이 떨어진다. 불행히도 이로 인해 스트레치 마크가 생길 수 있다.

6. 자궁의 변화

아기를 수용하기 위해 자궁은 늘어나기 시작하고 크기도 커진다. 탄력성을 가지고 있으므로 자궁은 6cm에서 33cm까지 증가하게 된다. 그리고 아기가 성장함에 따라 불편함을 느끼기가 쉽다. 커진 배와 체중이 장기에 압박을 가하기 때문이다.

7. 소화 시스템의 변화

hCG와 같은 호르몬으로 인한 구역질은 때때로 구토나 두통으로 이어진다. 이에 덧붙여 임신 중에는 변비로 고생할 수 있는데, 이는 신체가 변화하는 또 다른 방법이다.

아기의 성장은 소화 시스템을 담당하는 내장과 다른 기간에 압력을 가하게 한다. 그래서 결과적으로 식사 후에 약간의 불편함을 느낄 수 있다.

8. 모발의 변화

임신 중에 나타나는 이러한 호르몬 변화는 모발의 볼륨을 증가시킨다. 또한 엄마의 모발은 평소보다 더 건조하고 부서지기 쉬워진다. 더욱이 다리, 팔 그리고 얼굴에 있는 털이 증가하는 것을 보게 된다.

임신으로 인한 9가지 신체 변화

9. 발과 다리의 변화

자궁의 성장과 혈액의 증가로 혈액 순환이 어려워진다. 이런 이유로 다리는 보통 부풀어 오르고 정맥류가 나타난다.

임신 중에 몸에 일어나는 가장 불쾌한 변화 중 하나는 수분저류 현상이다. 이 변화가 나타나면 발이 붓고 신발이 작아지기 시작한다.

임신은 인생의 더 중요한 변화로 나아가는 과도기적 단계이다. 매달 이 특별한 변화를 최대한 즐기고, 출생 이후에 다가올 변화에 직면할 준비도 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