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의 이앓이 증상

젖니가 나기 시작하면 아기들은 각기 다른 증상을 경험할 수 있다. 오늘은 가장 보편적인 이앓이 증상과 치료법에 대해 공유한다.
아기의 이앓이 증상

마지막 업데이트: 30 5월, 2020

아기에게 젖니가 나기 시작할 때, 그 증상이 젖니 때문인지 아니면 아기에게 다른 문제가 있기 때문인지 부모들이 판단하기는 어렵다. 이 글에서는 아기의 주요 이앓이 증상이 무엇인지, 또 아기가 이에 더 잘 대처할 수 있도록 돕는 방법이 무엇인지 공유하고자 한다.

이앓이는 언제 시작할까?

아기의 젖니가 나는 시기는 바로 이앓이로 잘 알려져 있다. 물론 그 시기는 아기마다 다르지만 이 단계는 보통 생후 6개월 정도부터 시작된다. 그리고 이보다 조금 더 빠르거나 늦을 수 있는데 완전히 정상이다. 하지만 만 1세가 된 후에도 젖니가 나오지 않는다면 치과에 찾아가 보는 게 좋다.

한편, 이가 나는 과정은 느리게 진행된다. 아래쪽 중간 이가 가장 먼저 나타나고 그 다음은 중간 이 차례가 된다. 그다음 옆니가 나고 마지막으로 윗송곳니와 어금니가 나온다.

이미 언급했듯이, 젖니가 나오는 건 느린 과정이며 모든 치아가 제자리에 나려면 대략 만 2세가 되어야 한다. 

이앓이는 언제 시작할까?

이앓이 증상

치아가 나오기 시작하면 잇몸에 통증과 자극이 유발될 수 있다. 하지만 아기는 아직 자신에게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를 표현할 수 없다. 그래서 대부분의 경우 아기는 짜증을 내거나 울고, 먹으려고 하지 않으며, 밤에 울면서 깨어난다.

이런 비특이적 증상 이외에도, 젖니가 나고 있다는 단서를 더 많이 주는 다른 증상도 있다. 아기가 이앓이를 시작했다는 가장 분명한 증상 중 2가지는 다음과 같다.

  • 아기는 손을 포함한 모든 것을 문다. 그렇게 하면 잇몸에 가해지는 압력이 잠시나마 고통을 진정 시켜 주기 때문이다.
  • 과도하게 침을 흘린다. 아기는 젖니가 나기 시작하면 더 많은 타액을 생산하기 시작한다.

따라서 이 경우 부모는 아기의 입을 살펴볼 수 있다. 아마 젖니 출현이 임박했음을 알 수 있는 빨갛고 부은 잇몸, 그리고 작고 단단한 흰색 반점을 찾아볼 수 있을 것이다.

반면에 열, 구토 또는 설사와 같은 증상은 이앓이가 원인이 되어서는 안 된다.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면 소아과 의사와 반드시 상의해야 한다.

이앓이로 인한 통증을 어떻게 완화할 수 있을까?

아기의 통증, 자극 및 불편을 줄이기 위해 적용할 수 있는 몇 가지 조처가 있는데, 일부는 다음과 같다.

  • 아기가 모든 걸 물려고 한다면 아기에게 안전한 치발기를 줄 수 있다. 또한, 치발기를 냉장고에 잠시 넣어싿가 주면 그 고통을 더 완화할 수 있다.
  • 고무젖꼭지도 냉장고에 넣었다가 주면 젖병처럼 진정 효과를 줄 수 있다. 차가운 음식 또한 같은 이유로 아기에게 도움이 될 것이다.
  • 깨끗한 손가락으로 아기의 잇몸을 마사지해주자. 이미 말했듯이 이같은 약간의 압박은 아기를 안도시킬 것이다.
  • 아기가 아주 고통스러워한다면 파라세타몰 또는 이부프로펜과 같이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진통제를 줄 수 있다.
이앓이로 인한 통증을 어떻게 완화할 수 있을까?

결론

이앓이는 모든 아기가 거쳐야만 하는 단계다. 그리고 아기에 따라 이 단계가 더 일찍 또는 나중에 발생할 수 있다. 마찬가지로 증상의 강도도 아기마다 다르다.

뿐만 아니라 이앓이 때 나타나는 전형적인 증상 외에 그렇지 않은 증상에 대해서도 알고 있어야 한다. 일단 아기가 이앓이로 인해 고통받고 있다고 확신하면 침착하고 최대한 아기의 불편을 덜어주기만 하면 된다.

It might interest you...
젖니가 빠지고 영구치가 나오는 시기
당신은 엄마입니다읽어보세요 당신은 엄마입니다
젖니가 빠지고 영구치가 나오는 시기

이 글에서는 언제 젖니가 빠지고 영구치가 나오는지 알아보도록 하자. 젖니는 일반석으로 5세에 빠지기 시작하며, 점차 영구치로 대체된다. 첫 번째 젖니가 나오고 마지막 젖니가 나기까지는 약 3년이 걸린다. 보통 처음으로 난 젖니가 가장 먼저 빠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