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의 냄새, 그 놀라운 연결

· 2018년 5월 19일

신생아의 냄새만큼 더 멋진 것이 있을까? 우리 아기의 향기만큼 심장을 녹이고 마음을 어루만져 주는 것이 또 있을까? 아기의 냄새만큼 인생에서 잊을 수 없거나, 우리의 사랑을 고취하고 강화하는 것은 아마 많지 않을 것이다.

이와 같은 방식으로 영향을 주는 냄새는 없으며, 어떤 다른 냄새도 아기의 냄새만큼 필요하지는 않다. 이것은 사랑, 보살핌 그리고 보호의 작은 오아시스로 당신을 뒤덮어 준다.

사물의 냄새와 맛은 오랫동안 영혼과 같은 상태로 남아 있으며, 우리를 생각나게 할 준비가 되어 있으며, 모든 나머지의 폐허 가운데서 그들의 순간을 기다리고 있다. 그리고 그 본질의 작고 희박한 방울, 기억의 광대한 구조에서, 지칠 줄 모른다.

-마르셀 프루스트, <잃어버린 시간을 찾아서>

아기의 냄새

아기의 냄새는 천국의 교향곡이다

여성에게 아기의 냄새가 몇몇 약처럼 중독성이 있다는 것을 입증한 연구들이 있다. 이는 진화상 타당한데, 후각이 엄마와 아이 사이의 유대를 강화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어떻게 이것이 작동할까? 모성 본능과 밀접하게 연결된 이 생물학적 반응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자.

먼저, 코는 주변 세계와의 정서적 연결을 위해 필수적이라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 이것을 다루는 뇌의 부분은 후뇌 또는 후각뇌라고 불린다.

후 신경구는 본능을 다스리는 뇌의 중심인 편도체에 직접 연결된다. 그 본능 중의 하나가 모성 본능이다. 후 신경구는 또한 뇌가 가장 즐거운 보상과 직접 관련된 호르몬인 도파민을 분비하도록 신호를 보낸다.

아기의 냄새

이는 아기의 냄새가 항상 우리 마음속 사랑과 보호에 대한 압도적인 감정과 연관되어 있을 것임을 뜻한다.

아기의 냄새는 매우 강력하기 때문에 최근의 연구들은 임신 중 그리고 산후 기간의 변화가 여성들이 더 민감하고 정확한 후각을 가지게 해준다는 견해를 중요시한다. 엄마들은 실제로 후각에 대해 더 잘 알게 된다.

이 현상은 뉴런 수준에서 엄마와 아이의 유대 형성에 필수적이며, 아이의 정서 발달에 중요하다.

후각은 임신 기간에 발달하지만, 출생하는 바로 그때 가장 큰 모든 신경 세포의 변화가 일어난다. 각인이다.

그것은 남은 삶 동안에 우리가 기억할 각인이다. 엄마를 아이와 연결해 주는 감각 네트워크의 첫 번째 줄기이다. 실제로 24시간 이내에, 엄마는 다른 신생아들로부터 자기 아기의 냄새를 구별할 수 있다.

아기의 냄새

아기의 냄새는 정서적 의사소통에 핵심적인 부분

엄마가 아기를 껴안거나 쓰다듬을 때, 엄마의 팔과 손은 조용히 순수하고 바로 전해지는 사랑을 전달한다. 비슷하게, 아이가 엄마의 무릎에 포근히 안겨 있을 때, 엄마와 아이는 말없이 의사소통을 한다.

작은 몸짓을 통한 아기와의 정서적 의사소통은 이 단계에서 가장 즐거운 부분 중 하나이다. 이는 거의 모든 엄마가 아이가 자라날 때 기억하는 것이다.

우리에게 위안을 가져다주고 우리가 아이를 얼마나 사랑하는지 상기시켜 주는 이러한 감각에 대해 글을 쓰고 세세한 내용을 기억하는 것은 흥미롭다.

이리하여, 아이가 커갈 때 우리는 그러한 감정들을 환기해 줄 수 있다. 아이에게 자신의 이야기를 가능한 한 충실히 해 줄 수 있을 것이다.

아기의 냄새를 병에 담아낼 수 없는 것은 참으로 애석한 일이다. 틀림없이 그것은 삶에서 발견하는 가장 강력한 향기 중 하나이다. 아기의 냄새는 인생을 걸쳐 지속할 가장 달콤하고 순수한 기억들과 연관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