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코올이 태아에게 미치는 영향

04 1월, 2021
아직 임신하지 않았지만, 노력 중이라면 파트너도 알코올 섭취량을 조절해야 한다.

술은 약물이다. 따라서 적당히 섭취하거나 완전히 끊어야 한다. 임신한 경우에는 특히 알코올이 위험한데, 그 이유를 알고 있는가? 오늘 이 글에서는 알코올이 태아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 알아보자.

알코올이 태아에게 영향을 미치는 방식

알코올은 태아에게 직접적인 영향을 미친다. 엄마가 섭취하는 알코올은 혈류를 통해 아기의 몸에 침투한다.

그리고 엄마의 몸은 자신이 섭취한 알코올을 제거할 수 있지만, 아기의 경우는 그렇지 않다. 아기의 장기는 아직 형성되고 있으며 이러한 작업을 수행할 준비가 되어 있지 않다.

임신 중 아기의 몸에 알코올이 있으면 치명적인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또한, 태아 알코올 증후군뿐만 아니라 결핍과 기형을 유발할 수 있다. 이 증후군은 태아 기형의 최소 20%를 차지한다.

태아 알코올 증후군

임신 중 태아 알코올 증후군을 경험한 아기는 여러 가지 공통된 특징을 가지고 있다. 이 아기들은 대부분 얼굴 기형으로 고통받는다. 이러한 기형은 다음과 같은 일반적인 특성과 특징을 제공한다.

  • 넓고 납작한 얼굴
  • 작은 두개골 둘레
  • 넓고 낮은 콧등
  • 눈꺼풀의 좁은 안검열
  • 귀의 기형
태아 알코올 증후군

태아 알코올 증후군으로 인해 발달 장애가 있는 소아에게서는 두 단계가 관찰된다. 하나는 산전 단계이고 다른 하나는 출생 후 단계이다.

태아 알코올 증후군으로 영향을 받는 아기는 일반적으로 체중이 예상보다 훨씬 적다.

두뇌 발달 문제

아기의 뇌 발달을 관찰하는 게 중요하다. 아기가 매우 작은 두개골 둘레를 가지고 태어났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이 요소는 아동의 기능적 능력이 발달할 때 작용한다. 많은 경우 이는 정신적 결함으로 이어질 수 있다.

신경계에서 발생하는 손상은 무엇보다도 중추 신경계를 손상한다. 따라서 이러한 아기들은 발달이 지연되는 것이 일반적이다. 이러한 지연은 가벼운 이상이나 심각한 지적 지체를 초래할 수 있다.

행동 문제

결국 행동 문제 및 기타 장애로 퇴화하는 경우도 흔하다. 그중에는 과민성, 떨림, 과잉 행동, 불안 및 운동 기능의 변화가 포함될 수 있다.

기형

심각한 기형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 이러한 기형은 심장, 눈 또는 심지어 신장에 존재할 수 있다. 또한 사지의 기형으로 바뀔 수도 있다.

임신 중 음주는 엄격히 금지된다

알코올이 임신 중에 아기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 임신 중에 술을 마실 수 있는지에 대해 궁금하다면, 아래를 끝까지 읽어보도록 하자.

임신 중 음주는 엄격히 금지된다 

사실 수행된 다양한 연구는 명확한 데이터를 산출하지 못한다. 아주 소량이 태아에게 분명한 영향을 미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것은 사실이지만, 마시지 않는 게 가장 좋다.

이러한 문제는 산모가 정기적으로 소량의 술을 마시더라도 아기에게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가능한 유일한 해결책은 술을 아예 피하는 것이다.

아직 임신하지 않았지만, 노력 중이라면 파트너도 알코올 섭취량을 조절해야 한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 최근 연구에 따르면 아빠가 정기적으로 많은 양의 알코올을 마실 경우 안 좋은 결과가 나타날 수 있다.

만약 아기의 수정 전에 술을 마시면 아기는 미래에 백혈병으로 고통받을 위험이 커진다. 알코올은 염색체에 돌연변이를 일으키기 때문이다. 이 모든 것이 백혈병 발병과 관련한 단백질의 변화를 일으킨다.

사실 담배의 경우도 마찬가지다. 따라서 아기를 갖기 원하는 부부는 술을 마시거나 담배를 피우지 않는 게 중요하다.

이제 알코올이 임신 중 아기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 알게 되었다. 알코올의 규칙적인 섭취는 임신을 시도하는 경우 아기에게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

가능한 한 건강한 삶을 사는 것은 임신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건강한 아기를 낳는 데도 도움이 된다.

  • Montoya Salas, K. (2011). Síndrome alcohólico fetal. Medicina Legal de Costa Rica28(2), 51-55.
  • Hernández-Morales, A. L., Zonana-Nacach, A., & Zaragoza-Sandoval, V. M. (2009). Factores asociados a leucemia aguda en niños. Estudio de casos y controles. Revista Médica del Instituto Mexicano del Seguro Social47(5), 497-5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