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 휴가 후 직장으로의 복귀

2019년 9월 19일
출산 휴가를 마치고 다시 복직하는 건 분명 큰 도전이다. 많은 여성은 그날이 오기를 원치 않지만, 반면 그날을 고대하는 엄마들도 있다. 이 단계를 잘 헤쳐나가려면 준비와 긍정적인 생각이 필요하다.

출산 휴가 후 직장으로 복귀하는 일은 일부 엄마들에게 너무나 힘들 수도 있다. 그 순간이 오는 걸 원치 않으며, 그날이 다 되었을 때 많은 고통을 겪는다. 이 글에서는 이러한 상황을 최대한 효과적으로 해결할 방법을 공유해보려고 한다.

다시 직장으로 돌아가야 할까?

일부 여성의 경우 출산 후 직장 복귀를 자신의 자유와 독립을 되찾는 일로 간주한다. 하지만 다른 여성들에게는 이 상황이 고통스럽고 스트레스가 큰 무서운 경험일 수 있다.

아기의 탄생은 모든 초보 엄마들에게 영향을 주지만, 매우 각기 다른 방식으로 영향을 미친다. 우리가 현재 하는 일이나 업무를 사랑하는 건 사실이다. 그러나 진실은 엄마가 되면서 우리의 생각과 마음이 변한다는 것이다.

그래서 많은 엄마가 직장으로 돌아가야 하는지 여부를 고민한다. 또한, 언제가 복직하기 가장 좋은 시기인지 궁금해한다.

일부 회사의 경우 출산 휴가가 끝나면 여성은 무급으로 연장을 요청할 수 있다. 즉, 이 여성들은 일하지 않으며 월급을 받지 않는다. 또한, 반일처럼 더 적은 시간 동안 일하는 방법도 있다.

아기가 태어난 첫해에 엄마는 일하면서 모유 수유를 하거나 아니면 일찍 퇴근할 권리가 있다. 이 모든 요인으로 인해 일부 엄마들은 정말 자신이 복직을 원하는지 확신하지 못한다.

돈은 중요한 요소이다

물론 모든 사람은 경제 상황이 다르다. 일부는 혼자 일하고 자신은 집에서 지내면서 아이들을 돌볼 수 있다. 그러나 다른 사람들은 가족을 부양하기 위해 돈을 벌어야 한다.

그 결정이 무엇이든, 현재만 생각할 게 아니라 미래도 생각하는 게 중요하다. 일을 포기하는 것은 또한 경제적인 문제일 뿐만 아니라 감정적인 문제가 될 수 있다.

집에만 있는 여성들은 우울해하고 짜증이 나며 심심하다고 느낄 수도 있다. 그리고 아이들도 엄마의 이러한 감정에 영향을 받는다.

돈은 중요한 요소이다

다른 사람에게 아기를 맡기고 일하러 가면서 드는 죄책감도 무시할 수 없다. 많은 여성이 이렇게 하면서 자신이 나쁜 엄마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만약 일을 꼭 해야 한다면, 업무를 아기에게 조건 없는 사랑을 나타내는 방법으로 생각하자. 결국, 이는 아기에게 필요한 음식, 쉼터 및 기타 모든 것을 제공하는 방법이기 때문이다.

출산 휴가 후 직장으로 복귀할 때의 팁

출산 휴가 후에 일해야 한다면, 그러기를 원하는 경우라 해도 이것이 쉽지 않은 선택임을 명심하자. 다음은 몇 가지 도움이 될 만한 팁이다.

1. 정신적으로 준비하자

달력에 빨간색으로 표시해 둔 복직 날짜가 되기 며칠 전에, 누가 아기를 돌볼 것인지와 자신이 경험할지도 모를 정서적 문제에 대해 미리 준비할 필요가 있다. 아기를 신뢰할 만한 다른 사람에게 맡길 준비가 되어야 있어야 한다는 뜻이다.

2. 잠자는 루틴을 바꾸자

아기가 태어난 후로는 8시간 연속으로 쭉 잤을 때가 언제인지 기억도 나지 않을 수 있다. 하지만 출산 휴가가 끝난 후에는 회사에 가야 하므로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게 중요하다.

일찍 자고, 일정을 세우고, 아기가 낮잠을 잘 때 같이 자는 게 일반적인 루틴이 될 것이다. 또한, 우리는 일찍 일어나야 한다.

2. 잠자는 루틴을 바꾸자

3. 출근길을 파티로 만들자!

출산 휴가를 마치고 직장으로 돌아가야 해서 우울하거나 괴롭다면, 가장 좋은 방법은 그 일을 축하할만한 가치 있는 일로 바꾸는 것이다. 복직 첫날에 입을 드레스, 신발 또는 새 가방을 사보는 건 어떨까?

우리는 또한 자신이 아주 좋아하는 것으로 스스로 보상해줄 수 있다. 예를 들어, 아이스크림, 초콜릿, 케이크 또는 귀걸이 등으로 말이다. 직장으로 돌아가는 게 나쁜 일이 아니며 자신을 대접할 기회라고 생각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근무 시간 중에 아기가 잘 있는지 확인하고 싶어진다면 뭔가 자신의 관심을 돌릴 만한 일을 하기를 추천한다. 예를 들어, 인터넷에 있는 비디오를 보거나 행복한 음악을 듣거나 동료와 대화할 수 있다. 물론 퇴근해서 집에 도착했을 때는 아기와 함께 매 순간을 즐겨보자!

  • Brandth, Berit y Elin Kavande. (2002): «Reflexive Fathers: Negotiating Pa- rental Leave and Working Live», Gender, Work, and Organization, 9 (2): 186-203.
  • Bruning, Gwennaele y Janneke Plantenga. (1999): Pa- rental leave and equal opportunities: experiences in eight European countries, Journal of European Social Policy, 9 (3): 195-209.
  • Desai, Sonalde y Linda J. Waite. (1991): «Women’s Employment during Pregnancy and after the First Birth: Occupational Characteristic and Work Commitment», American Sociological Review, 56: 551-566.
  • Lapuerta, I. (2013). ¿ Influyen las políticas autonómicas en la utilización de la excedencia por cuidado de hijos?. Revista Española de Investigaciones Sociológicas (REIS), 141(1), 29-60. https://www.ingentaconnect.com/content/cis/reis/2013/00000141/00000001/art00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