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모포비아: 휴대폰이 없으면 불안한 십대

22 9월, 2018
십대 자녀들에게 이 21세기형 증후군이 없는지 잘 살펴볼 수 있도록 이번 글을 유의 깊게 읽어보자.

노모포비아 증후군은 젊은 세대들이 휴대폰이나 인터넷을 쓸 수 없을 때 느끼는 공포나 불안감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청소년들에게 발생하기 쉬운 증후군이지만 성인도 예외는 아니다. 우리 모두 ‘초연결사회’에 살고 있기 때문이다.

노모포비아 증후군은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치료법 개발이 필요할 만큼 정신 건강에 심각한 영향을 끼친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노모포비아 증후군 진단법

십대 자녀가 휴대폰에서 한시도 눈을 떼지 못하거나 휴대폰으로 SNS를 확인하지 못하면 불안해하진 않는가? 만약 이런 증상을 보인다면 노모포비아 증후군에 걸렸을 가능성이 크다.

노모포비아에 걸릴 위험이 큰 나이는 12세에서 23세다. 이 세대는 모바일 기기가 일상에 깊숙이 스민 세상에 태어났기에 휴대폰이 없는 삶은 상상할 수조차 없다.

노모포비아: 휴대전화가 없으면 불안한 십대

청소년은 특히 이 증후군에 걸릴 위험이 크다. 휴대폰을 본인 개성의 일부로 생각하는 청소년이 많기 때문이다. 요즘 십대는 혹시라도 휴대폰이 꺼지지 않을까 신경을 곤두세우고 배터리 수치에 집착하기도 한다.

십대의 노모포비아 증세

노모포비아로 문제를 겪는다면 십대 청소년의 행동 습관을 주의해서 보고 그에 맞는 지도를 해주어야 한다.십대 아이들의 휴대폰 사용 정도가 과도하지 않은지, 평상시에 노모포비아 증상을 보이지 않는지 살펴봐야 한다.

  • 부모가 휴대폰 사용을 제한하는 벌을 주면 짜증을 내고 절망한다
  • 노모포비아에 걸린 청소년은 전화 신호나 와이파이가 잘 연결되지 않으면 화를 낸다
  • 휴대폰 배터리가 방전되려 하거나 부족할 때 통제 불능이 된다
  • 강박적으로 휴대폰에 전화가 왔는지 확인하고 메시지나 SNS를 본다
  • 휴대폰울 끄는 법이 없고 잠잘 때도 꼭 옆에 둔다
  • 휴대폰을 들고 있지 않으면 즐겁게 휴식도 취하지 못한다

노모포비아에 걸리기 쉬운 대상

학계에서는 약 70%의 젊은이들이 모바일 기기에 중독되었다고 주장한다. 노모포비아는 십대 시절에 주로 발생하는데 이 또래는 사회 집단에 인정받고 소속감을 느끼는 일을 무엇보다 중요시한다.

소녀와 젊은 여성이 소년과 젊은 남성들보다 노모포비아에 걸릴 확률이 높다. 십대 소녀들이 휴대폰을 매개체로 하는 교우 관계에 더 좌우되기 때문이다. 젊은 여성들은 또한 애정에 대한 욕구가 크기에 소녀들과 마찬가지로 디지털 기기에 중독될 위험성이 크다.

노모포비아의 위험성

노모포비아에 걸린 십대는 모바일 기기가 삶의 중심이다. 노모포비아 같은 증후군은 젊은이들의 유동적 관계를 조장한다고 심리학자들은 경고한다. 요즘 젊은이들은 문자 메시지와 이모티콘으로만 자신을 표현하려고 한다.

인간의 상호 작용에서 직접적인 만남 없이 문자만 주고받아서는 안 된다. 모바일 기기에 의존하면 타인과 직접적인 관계를 맺는 일이 더욱 어려워진다.

디지털 기기 의존증, 노모포비아 증상

모바일 기기가 없으면 통제 불능의 공포를 느끼는 십대의 증상은 다음과 같다.

  • 통제 불능의 디지털 기기 중독
  • 계속해서 메시지와 알림을 확인하기에 불면증과 같은 수면 장애를 겪음
  • 불안에서 헤어나지 못함
  • 학교 성적이 낮음
  • 자존감에 영향을 끼침
  • 모바일 기기를 제외한 모든 활동이 지루함
  • 사회화와 관계 유지에 어려움을 느낌
노모포비아: 휴대전화가 없으면 불안한 십대

노모포비아 대처법 5가지

이런 증후군이 발견되면 전문가와의 상담이 가장 좋지만 부모와 자녀가 함께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디지털 기기 의존증을 해결할 수도 있다:

1. 집에 있을 때는 휴대폰을 다른 방에 두기

2. 밤에는 휴대폰을 끄고 침실 밖에 두기

3. 휴대폰 없이 잠깐 외출하기. 잠시 휴대폰 없이 보내는 시간에 익숙해질 수 있다.

4. 계속 신경 써야 하는 모바일 게임이나 중독성 있는 SNS 앱은 지우기

5. 휴대폰 사용을 줄이기 위해 데이터 사용량을 제한한다

위에서 언급한 사항들을 지키기 어렵다면 도움이 될 만한 앱을 사용한다. 휴대폰 없이 과제에 집중할 수 있게 하는 앱들이 있다. 15, 30, 60분 이상 휴대폰 사용을 자제하면 나무를 자라게 하는 앱이 있다. 가상 정원에 나무들이 많아질수록 본인에게도 도움이 되는 방식이다.

노모포비아는 기술적 진보에 의한 질병으로 다행히 치료할 수 있다인내, 의지와 헌신적인 노력이 있다면 청소년은 디지털 기기 중독이 더 심각해지기 전에 극복할 수 있다. 의료계에서는 노모포비아로 인한 불안 장애에 성공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전문적인 치료를 권한다.

기술은 우리에게 유용한 도구지만 긍정적으로 사용하는 법을 알아야만 한다. 즉, 기술에 지배되거나 의존하는 일은 피해야 한다는 뜻이다.

  • Aguirre, A. P. (2013). Nomofobia: la pandemia del siglo XXI. Revista de Salud Mental.
  • Barrios-Borjas, D. A., Bejar-Ramos, V. A., & Cauchos-Mora, V. S. (2017). Uso excesivo de Smartphones/teléfonos celulares: Phubbing y Nomofobia. Revista chilena de neuro-psiquiatría, 55(3), 205-206. https://scielo.conicyt.cl/scielo.php?pid=S0717-92272017000300205&script=sci_arttext&tlng=en
  • Martínez, L. (2014). ¿Qué es la nomofobia? Muy Interesante.
  • Martínez, V. G. (2014). Nomofilia Vs. Nomofobia, Irrupción Del Teléfono Móvil En Las Dimensiones De Vida De Los Jóvenes. Un Tema Pendiente Para Los Estudios En Comunicación| Nomofobia Vs. Nomofobia, Disturbing Mobile Phone in the dimensions of life of young people. A pending issue for Studies in Communication. Razón y palabra, 18(1_86), 682-696. http://revistarazonypalabra.org/index.php/ryp/article/view/338
  • Olivares, P. (2014). Nomofobia: esclavos del móvil. Efesalud.